뉴스

아트테크 상담문의

아트테크상담요청

KSPACI 소비자만족 1위 고객중심퍼스트브랜드 고객감동우수브랜드 가치경영대상 아트테크 전화상담

빠른전화상담

직장인재테크 맞춤형 투자처로 떠오른 지웅아트갤러리, 아트테크 강점 대한 호평 잇따라

  • 날짜
    2020-03-04 14:30:13
  • 조회수
    991
  • 추천수
    0

[스마트에프엔=조영미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기세가 여전히 꺾이지 않고 있자 투자시장에서도 눈에 띠는 변화들이 감지되고 있다. 판데믹(pandemic·전 세계적으로 유행하는 전염병)으로 발전할 수 있다는 우려에 금·달러화·채권 등 대표적 안전자산으로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더불어 직장인들 사이에는 부동산을 매매할 때 여전히 투자목적을 가장 크게 고려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올해 초 한 직장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가 한국 직장인 7592명을 대상을 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47%가 올해 부동산 시장이 상승할 것이라고 답한 것. 12·16대책으로 집값을 낮추려는 정부의 의도와는 정반대 현상이라 전문가들은 분석했다.

그러나 이러한 투자들은 기본적으로 빈익빈 부익부의 명제에서 크게 벗어나지 못해 목돈이 필요하다. 이에 소규모 투자로 안정적인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새로운 투자처에 대한 목마름이 크다.

지웅아트갤러리의 전성재 대표는 “사회초년생은 물론 직장인들의 한정적인 투자 규모에 부응할 수 있는 아트테크 구축에 힘쓰는 이유”라며 “날이 갈수록 미술품을 활용한 재테크에 대한 문의가 늘고 있다는 점은 적은 위험부담과 간결한 투자 과정의 이점을 알아보는 이들이 많아지고 있음을 시사하는 부분”이라고 설명했다.

◇ 전문적인 정보 분석력 없어도 전문 큐레이터 서비스 통해 섬세한 컨설팅 이뤄져

실제 최근 새로운 투자 패러다임으로 주목받고 있는 아트테크는 현행법상 다른 재테크들과는 달리 세금부담이 적어 직장인 재테크 유형으로 적합하다는 의견이 지지를 얻고 있다. 단편적으로 부동산 재테크의 경우 전문적인 정보 분석력이 필요한데다 각종 규제로 인해 위험부담이 높은 편이다. 이에 비해 아트테크는 주식부동산 시장 침체가 이어지면서 대체 투자처로 부상한 블루칩 중 하나이다.

물론 예술 작품에 투자해 수익을 올리는 재테크 방식이 과연 얼마나 효율이 있을까라는 의문이 들 수 있다. 이해를 돕기 위해 살펴보면 국내 미술 시장의 거래 규모는 2017년 기준 4942억 원 수준이다. 더불어 온라인 경매 시장의 활성화로 미술품 구매 문턱이 낮아지면서 관련 시장은 확연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전성재 대표는 “얼마 전 김환기 화백의 작품 ‘우주’가 홍콩컨벤션전시센터에서 열린 크리스티 홍콩 경매에서 약 131억 원에 낙찰돼 한국 미술품 경매 최고가를 기록하며 한국 미술계에 대한 기대가 세계적으로 높아진 시점”이라며 “이에 걸맞게 지웅아트갤러리는 투자에 대한 불안감을 최소화시키기 위해 미술품투자 시 가품에 대한 의심 없이 정품증명이 가능한 한국미술협회의 정식 검증을 거친 작가의 작품들을 선별, JW큐레이터 서비스를 통해 미술품의 정보와 아트테크에 대한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 탄탄한 수익구조 구축 물론 수익성, 안전성, 환전성 등 3요소 통해 투자자 만족도 높여

그렇다면 과연 아크테크의 수익 구조는 어떻게 구성되어 있을까. 보통 미술품을 활용한 재테크는 앞으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작가의 작품을 저렴하게 구입해 높은 가격에 되파는 것을 상상하기 쉽다. 마치 허름한 집을 사서 재개발을 통해 수십 배의 수익을 얻는 것과 같이 일확천금의 로또 같은 이미지이다. 그래서인지 부유층의 취미이자 전유물로 여겨져 왔다.

이에 반해 지웅아트갤러리 아트테크의 수익구조는 제법 탄탄하다. 우연성에 기대는 것이 아니라 합리적인 구조 속에서 납득할 만한 이익 창출을 현실화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미술의 활용도가 높은 광고, 전시회, 이미지 사용(저작권료), 대여 등 부가가치 창출 시스템을 구축해놓았다.

전성재 대표는 “2020년 1월 기준 아트테크 원금 손실율 0건을 기록할 수 있었던 것은 투자자들의 안정성 극대화를 위한 수많은 시뮬레이션과 수익 구조 개발에 전념했기 때문이라 생각한다”며 “더불어 최초 구입가격을 3년 동안 매입 금액을 보장해드리는 재매입 보증서를 발행함으로써 투자자는 1년이 지난 시점부터 구입한 미술품을 총2년 동안 재매입을 신청 가능해 자금 유동성 또한 확보해 놓았다”고 전했다.

수익성, 안전성, 환전성 등 3가지 요소를 갖춘 데다 생존 작가의 미술작품 매매를 통한 한국 미술 시장 활성화 기여라는 자긍심을 누릴 수 있는 아트테크. 나날이 수많은 재테크 관련 정보가 쏟아지지만 정작 선뜻 투자처를 결정하기란 쉽지 않다.

하지만 시대가 달라졌다. 공평 타당한 수익은 누구에게나 돌아갈 수 있다. 멀게만 느껴졌던 아트테크에 대한 접근성이 충분히 낮아진 시점이다. 문제는 블루오션을 개척한 이들에게 최대의 이점이 남겨졌듯이 선택이 더 이상 늦어져선 안 된다. 시장의 확장은 치열한 경쟁을 야기하기 마련이다. 고민하고 있다면 지체하지 말고 새로운 투자 패러다임을 경험해보자.